• HOME
  • 자윤소개
  • 전문가 칼럼
전문가 칼럼
과민성방광과 방광염, 착각하면 큰 일!
송도점 조회 30 | 2020-12-30

안녕하세요.

자윤한의원 송도점, 최은지 원장입니다.

 

지난번 칼럼에서 소변을 하루에 몇 번 보는 것이 정상인지,

너무 방광이 예민한 경우에는 어떻게 훈련해야하는지 살펴봤었는데요.

 

오늘은 방광염과 과민성방광에 대해서 이야기해보겠습니다.

이 두 가지는 비슷하지만, 근본적인 원인과 대처방법에 차이가 있습니다.

 

1. 방광염과 과민성 방광염 구별하기

 

두 가지 질환의 공통증상으로는, 

소변이 자주 마려운 빈뇨,
소변 보고나도 밑이 찝찝한 잔뇨감,
아랫배의 뭔가모를 불쾌함이 있어요.

 

증상이 비슷하기 때문에 증상만으로는 질환을 구별하기 어려울 수 있는데,

<통증>이나 <혈뇨>가 있으면 방광염 가능성이 높습니다.

 

아랫배가 심하게 아프거나,

소변보려고 힘줄때 아프면서 소변이 잘 안나온다거나, 

소변에 피가 섞여나온다면!

 
단순히 방광이 예민한게 아니라 세균에 감염이 되어서 염증이 생겼구나- 하고 알수 있는것이지요.

 

증상 외에 검사를 이용해서 구별할 수도 있는데,

병원가면 소변검사로 진단할 수가 있어요.


검사에서 균이 나오면 방광염,
검사상 정상인데 증상이 있다, 그러면 과민성방광으로 진단을 합니다. 
 


2. 방광염과 과민성방광, 대처방법 차이점!

 

방광염과 과민성방광은, 해결방법이 다릅니다.
그래서 이걸 잘못알면, 엉뚱한 노력을 하게 됩니다. 

 

과민성방광은 소변을 참는 훈련을 해야하는데,
본인이 방광염인 줄 알고 일부러 소변을 자주 보는 경우가 있어요.

과민성방광은 안 그래도 방광이 예민한데, 

이렇게 화장실을 자주가는 습관을 들이면 점점 더 예민해지게 됩니다.
 

 

3. 방광염과 과민성방광, 피해야할 음식이 다르다!

 

흔히 방광염에 크랜베리가 좋다고 하는데요.

실제로 연구결과를 보면, 크랜베리가 소변이 나오는 통로(요로점막)에 세균이 못 붙게해서, 방광염을 억제하는 효과가 있어요.

 

하지만 과민성방광엔 크랜베리 같은 새콤한 과일들이 안 좋아요. 
새콤한 '산(acid)' 성분이, 방광을 자극해서 더 예민하게 만들고, 소변이 더 자주 마렵게 하기 때문이에요.

 

옥수수 수염차도 비슷한데요.

이뇨작용을 하니까 방광염이 있을 때는 도움이 될 수 있는데, 과민성방광이 있는 분이 이뇨작용하는 걸 드시면 증상이 더 심해지니까, 주의해야 합니다!

 

그럼, 다음 칼럼에서 또 유익한 내용으로 돌아올께요!

 

과민성방광과 방광염은, 치료하면 좋아질 수 있는 질환이니, 진료를 꼭 받아보시길 권유드립니다^^

Board Search

자윤한의원 협력병원 (지점별로 협력병원이 다르니 필요시 해당지점에 문의해주시길 바랍니다.)